대전 국제 포토저널리즘전

전 세계 유수 언론매체 소속의 사진작가들이 참여하는 대전 국제 포토저널리즘전이 2016 10 20일부터 2017 1 20일까지 93일 동안 대전시 중구 대전근현대사전시관(옛 충남도청사)에서 열린다. 대전일보사가 주최하고 대전광역시, 주한 프랑스문화원이 후원하는 대전 국제 포토저널리즘전은 최고 권위와 명망을 자랑하는 국제 포토저널리즘 페스티벌인 프랑스의 ‘비자 뿌르 리마쥬-페르피냥 (Visa pour l’image-Perpinan)’을 대전으로 유치해 처음 개최하는 것으로 한불수교 130주년을 맞아 한국 정부와 프랑스 정부가 공동 주관하는 ‘2015-2016 한-불 상호교류의 해 공식 인증사업’으로 선정된 뜻 깊은 전시행사이다.
오늘 비극의 기록내일 희망을 그린다는 부제가 붙은 이번 전시에서는 2014년 서아프리카 일대를 공포로 몰아넣었던 에볼라 전염병을 취재 보도해 2015년 퓰리처상(사진 부문)을 수상한 다니엘 베레훌락 기자를 비롯 6개국 11명의 기자가 전 세계 취재현장에서 촬영한 사진 작품 257점을 선보인다.

날짜

2016년 10월 20일 ~ 2017년 1월 20일

장소

대전 근현대사전시관 전시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