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베르토 쥬코 (Roberto Zucco)

  • 공연기간: 9. 23. – 10. 16.
  • 평일 19시 30분, 주말/공휴일 15시/ 화요일 쉼
  • 공휴일은 10 .3(월) 개천절입니다.
  • 장소: 명동예술극장
  • 입장권: R석 5만원 S석 3만5천원 A석 2만원
  • 소요시간: 110분 (인터미션 없음, 변동가능성 있음)
  • 문의: 1644-2003
  • 관람연령: 만18세 이상 관람가(미성년자 관람불가)
  • 자막: 영어 매주 목일요일, 프랑스어 9.23(금), 9/30(금)

베르나르-마리 콜테스 Bernard-Marie Koltès
번역 유효숙
윤색 김민정
연출 장 랑베르-빌드 Jean Lambert-wild, 로랑조 말라게라 Lorenzo Malaguerra
무대 장 랑베르-빌드 Jean Lambert-wild
조명 르노 라지에 Renaud Lagier
의상 장 랑베르-빌드 Jean Lambert-wild, 로랑조 말라게라 Lorenzo Malaguerra, 이윤정
소품 김혜지
분장 김영아

출연 백석광, 김정호, 문경희, 김정은, 김정환, 심완준, 김수연, 황선화, 우정원, 안병찬
주최 제작 국립극단
후원 2015-2016 한-불 상호교류의 해 공식인증사업: www.anneefrancecoree.kr

 

“이 작품은 해결되지 않는 우리 시대와 닮아 있다
– 페터 슈타인 Peter Stein

 

온 세상을 발칵 뒤집은 연쇄살인마,
우리는 과연 그를 비난할 수 있을까?

35년 전 유럽 사회를 충격에 몰아넣었던 연쇄살인마 로베르토 쥬코 Roberto Succo. 지명수배자로 거리에 나붙은 그의 사진에서 영감을 받은 콜테스는 불후의 명작을 탄생시켰지만 그 내용에는 충격적인 묘사가 가득하여 정작 프랑스에서는 수년간 상연되지 못했다. 작품 속 로베르토 쥬코는 마치 악마에게 홀리기라도 한 듯 도심 이곳 저곳을 누비며 인간이 저지를 수 있는 온갖 흉악한 범죄를 일삼는다. 묻지마 범죄가 잇따르는 이 땅에서 우리는 또 다른 로베르토 쥬코와 함께 살아가고 있다. 현대사회의 모순이 빚어낸 그를 우리는 과연 비난할 수 있을까?

작가 콜테스가 꿈꾸었던 바로 그 무대,
블랙홀처럼 당신을 빨아들이다

올 가을 프랑스를 대표하는 강렬한 원작과 더불어 장 랑베르-빌드와 로랑조 말라게라, 두 연출가는 움직임과 무대미술의 완벽한 조합으로 우리 연극에서 또 하나의 새로운 도전을 감행한다. 일제시대 독립운동가들이 수감된 서대문 형무소에서 착안한 무대 위 다양한 극중 장소를 표현하는 7개의 문이 당신을 맞이한다. 여기에 백석광을 비롯한 국립극단 시즌단원들의 역동적인 움직임과 치밀한 연기력은 작가가 요구하는 신체와 감정에 완벽히 부합하며 최고의 앙상블을 선사할 것이다. 이 모든 것이 어우러져 블랙홀과도 같은 이번 공연에 당신은 무한대로 빠져들게 될 것이다.

시놉시스

로베르토 쥬코는 아버지를 살해한 죄로 수감되지만 하루도 안 되어 삼엄한 경비를 뚫고 탈옥한다. 여러 지역을 떠돌며 이유 없이 사람을 죽이는 쥬코, 그가 가는 곳마다 큰 동요가 일어난다. 한편 쥬코에게 순결을 내어준 소녀는 그를 찾아 사창가로 향하지만 결국 찾지 못하고, 소녀의 오빠는 소녀를 사창가에 팔아버린다. 투명인간처럼 사람들 사이에 숨어 있던 쥬코는 어느 날 경찰 앞에 태연히 나타나 살인을 고백한다.

날짜

2016년 9월 23일 ~ 10월 16일

장소

명동예술극장